연변통보

 

   자유토론방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중공이 미국을 따라 잡는 다고 ....(6)
대무신왕    조회 821    2021.07.06대무신왕님의 다른 글      
주먹이 센 넘이 대빵이지... 경제력이 강한 나라가 세계 중심지 인기라...
중미 경제력 차이가 미미하고 바로 미국 능가할끼다..댓글을 보고 하는 소리인데
뭐 들리는 소리를 들어보면 중공이 2028년에 미국의 GDP를 능가 한다는 소리두 있고
중공의 개혁을 촉진하고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인프라 건설과 인력 확충 등 계획을 관철하지 못한다면 중공은 이르면 2031년 미국을 앞설 것이라 봤다.
하지만 이런 결과는 장담할 수 없다고 그 이유는  중국의 개혁 과제는 이미 침체됐고 관세 등 글로벌 무역 규제는 세계 시장과 선진 기술의 접근을 방해하고 있으며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경기 부양책으로 중국의 부채는 기록적인 수준을 기록했기 때문이다. 역시 중공의 국가 부채,지방 정부 부채가 발목을 잡을 듯
중공에게 있어 가장 최악의 시나리오는 30년 전 미국의 잠재적인 도전자로 지목된 일본과 같은 궤적을 따르는 것이다. 개혁 실패와 국제적 고립, 금융위기가 겹치면 중공은 정상에 오르기 전 멈출 수 있는 지적이다.
중공의 국내총생산(GDP) 데이터가 과장됐다면 미국과 실제 격차는 더 크고 이를 따라잡는 속도는 더딜 수 있다고 지적하며 Δ노동력 규모 Δ인프라 설비 Δ생산성 등 3가지 측면에서 중공의 현 상황을 분석했다.
우선 노동력과 관련 중공은 이미 한 자녀 정책을 포기하는 등 중국의 노동 연령 인구가 이미 정점을 찍었음을 보여주고 있다. 출산율이 현재와 같은 기조를 이어간다면 향후 30년 동안 2억6000만 명 이상의 인구가 줄어들 전망이다.
이에 중공은 한 자녀 정책에서 세 자녀까지 허용하는 등 정책을 변경했다. 매체는 중공이 정책 변경이 성공한다고 해도 인구 감소의 충격을 상쇄하기 어려울 것이라고 전망했다.
자본 지출 전망은 그다지 암울하지 않다. 다만, 현재 철도와 로봇 공장, 5G 송신탑 수가 줄어들 것이라고 예상하는 사람은 없지만 수익률이 낮아지고 있다는 징후가 나타나고 있다고 .....
노동력도 발목이 잡힌다는 말
결국 노동력 축소와 자본 지출이 초과된 상황에서 생산성은 중국의 미래의 열쇠를 쥐고 있다는 분석이다. 서방 경제학자들은 중국이 호적제도를 폐지하고 국영기업과 민간 기업의 경쟁 평준화, 외국인 참여 제한 축소 등이 필요하다고 보고 있다는 중공을 바라보는 전세계 전문가들의 견해이다

10

연변통보

표현의 자유는 '방종의 자유'를 포함하지 않으며, 진정한 자유는 '책임'이 따라야 아름답다 생각합니다. 인터넷에서 글은 자신을 나타내는 유일한 모습으로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 건전한 대화로 토론할 수 있는 댓글을 남깁시다. 다음 사항을 주의하지 않으면 글쓰기가 정지될 수도 있습니다. 첫째, '발제글과 무관한 댓글을 게재'해 불필요한 분란을 조성할 때. 둘째, 발제글과 댓글을 통해 특정 누리꾼을 욕설ㆍ인신공격ㆍ비아냥(누리꾼 필명을 비하하는 것까지 포함) 등을 하면서 '비난ㆍ비판할 때. 셋째, 정당한 대화 또는 토론을 통한 타당한 비판 외, '부적절하고 저속한(천박한) 표현을 써가며 무조건 비난ㆍ비방ㆍ조롱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넷째, 양쪽 전체 집단(중국동포, 한국동포)과 상대 국가를 일방적으로 비하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2022.08.13
  오늘의 토론

   한국군대는 크게 필요없는거 같다
곤드레

   중국을 바짝 긴장하게 만든 KF-21
점석

   마라탕을 보호해야 된다
곤드레

   内卷 ,躺平
곤드레

    지역별로 보는 한국아덜 특징
곤드레
  한 주간 토론 > 더보기

   한국아덜은 한국 유튜브 그만 처올려라
곤드레

   서기2066년 대한민국이 그 정체성을 잃고
朴京範

   중국을 가장 싫어하는 국가 Top10
알짬

   요즘 일본아덜두 혐한이 장난 아니더라
곤드레

   요즘 한국아덜이 부쩍 행복해진 이유
곤드레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공감
비공감
49048   한국아덜이 짭지식이 많아 보이는 이유 (2) 곤드레 07.20  113  0  0
49047   중공 여자 친구 집 방문기 (1) 대무신왕 07.19  81  0  0
49046   중국앱이라 하면 (7) 곤드레 07.19  131  0  0
49045   중국뉴스 알리는 개인언론 .. ? (29) 朴京範 07.19  219  0  0
49044   중국뉴스 -- 연변 뉴스 (5) 대무신왕 07.19  77  0  0
49043   한국이 올해 국제올림피아드 경기에서 2위한걸 축하한다 (12) 점석 07.18  180  0  0
49042   한국아덜은 한국 유튜브 그만 처올려라 (3) 곤드레 07.17  111  0  0
49041   서기2066년 대한민국이 그 정체성을 잃고 중국에 합병 (10) 朴京範 07.17  179  0  0
49040   중국을 가장 싫어하는 국가 Top10 (7) 알짬 07.16  161  0  0
49039   요즘 일본아덜두 혐한이 장난 아니더라 (11) 곤드레 07.15  174  0  0
49038   요즘 한국아덜이 부쩍 행복해진 이유 (2) 곤드레 07.15  128  0  0
49037   중국 상류층에 유행중인 한국 따라하기 (21) 알짬 07.12  288  0  0
49036   세계 음식 인기순위 TOP20 (27) 곤드레 07.10  369  0  0
49035   조선족 음식이 개밥이라고 ... (15) 대무신왕 07.12  222  0  0
49034   중국이란 호칭에 대한 단상 (7) 알짬 07.10  173  0  0
49033   英日韓에 동시에 닥치는 非理性 (6) 朴京範 07.09  164  0  0
49032   속보) 아베 총격 사망 ?? (2) 대무신왕 07.08  111  0  0
49031   중국과 일본, 왜 '한글' 도입 검토했나? (6) 알짬 07.08  150  0  0
49030   世宗大王이訓民正音創製와含께示範한文章은日本에서비롯된것... (42) 朴京範 07.06  364  0  0
49029   한훈민정음을 알면 중국어가 보인다 (4) 알짬 07.06  145  0  0
49028   한자/한문으로 보는 반도인의 한계 (11) 해탈 07.06  167  0  0
49027   한족들은 조선족 문화을 배워야 한다고??? (10) 대무신왕 07.06  164  0  0
49026   한글을 利用한 정치인과 學者들의 국민속임수 (10) 朴京範 07.06  194  0  0
49025   [지난 글] 한글전용은 영원히 불가능하다 (10) 朴京範 07.06  163  0  0
49024   우크라이나사태와 한국상황의 다른점과 비슷한점 (4) 朴京範 07.06  148  0  0
49023   知性人의 권리회복 (10) 朴京範 07.06  169  0  0
49022   한국아덜이 조선족 싫어하는 이유(최종정리) (88) 곤드레 07.04  452  0  0
49021   외국아덜이 중국 싫어하는 이유 (최종 정리) (3) 곤드레 07.01  205  0  0
49020   미국 샌드위치 매장서 총격 (1) 곤드레 07.01  130  0  0
49019   한국청년들이 소리없이 죽어가고 있다 (4) 곤드레 06.30  183  0  0
49018   한국청년들의 진짜 문제 (취업할 능력이 부족) (14) 朴京範 07.02  214  0  0
49017   부끄러운 30代 취업난, 경제문제가 아니고 교육문제  朴京範 07.02  93  0  0
12345678910>>>Pages 1534

오늘의 포토
장춘-백두산 고속철도 24일 개통

자게 실시간댓글
 대무신...님이[일본에서 한국마트가 ...]
오동일이 그 동안 여기 연보에 안 ...
 대무신...님이[한국아덜 도와주면 안...]
결론은 무함이는 딴 물에서는 절대 ...
 대무신...님이[한국아덜 도와주면 안...]
무함이의 저질뇌로 한국에 살면 스트...
 대무신...님이[중국말이 한국말보다 ...]
곤드레는 니 부모에게 반말을 하니 ...
 대무신...님이[한국아덜 도와주면 안...]
조직 사회에서의 특히 회사내 지나...
 대무신...님이[한국이 선진국?]
대륙에서 자라서 보니 유튜브를 아...


최근 칼럼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