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자유토론방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한류와 왜색문화 개방(80)
벼멸구    조회 407    2016.12.15벼멸구님의 다른 글      
한국의 왜색문화 수입금지 정책
- 한국은 해방후 김영삼 정권까지 일본문화는 왜색문화로 규정하여 수입금지 정책
- 공공방송, 신문 등 언론은 물론 사회전분야에 일본문화 방송,보도 엄격히 금지
- 왜색문화는 비법적으로 들어와 일부 퍼짐.

김대중정권의 일본문화개방
-취임후 일본왕을 천황으로 존칭하겠다고 선언
-신한일어업협정으로 일본과 독도수역 중간수역화
-위안부 문제는 일본에 배상과 사과를 요구하지 않겠다고 선언
-1998년 10월 김대중은 일본 방문중에 일본분화의 수입을 허용한다고 천명

1998년 10월 1차 왜색문화 개방
-정부의 1차 일본 문화 개방 방침은 영화 및 비디오에 한정.

1999년 9월 2차 왜색문화 개방
-영화와 공연, 출판물의 개방에 관한 내용을 골차로 한 일본 대중문화 2차 개방 방침을 발표

2000년6월 3차 왜색문화 개방
- 영화를 비롯해서 비디오, 공연, 게임, 방송 등 1,2차에 비해 개방정도가 대폭 확대.

왜색문화 수입일정 일시중단
2001년 7월 일본 왜곡 교과서와 관련하여 일부 개방일정이 중단.

2004년 1월 왜색문화 수입재개
-2003년 6월 한일정상회담에서 '일본 대중문화 개방 확대'를 표명한 후, 4차 개방 계획안 마련하여 영화. 음반. 게임 부문은 전면 개방하되, 쇼·오락 등 일부 방송 프로그램과 방송·극장용 성인 애니메이션은 업계 등과 논의를 거쳐 허용 폭을 확정하기로 함.

한류의 원류와 왜색문화 개방
-한류는 90년대 초중반 중국에서 일어난 한국문화 바람임.
-88서울올림픽, 전노처벌, 음악, 드라마, 신라면 등이 선도적인 역활을 함.
-김대중의 왜색문화 개방과는 전혀 관계가 없음.

00

연변통보

표현의 자유는 '방종의 자유'를 포함하지 않으며, 진정한 자유는 '책임'이 따라야 아름답다 생각합니다. 인터넷에서 글은 자신을 나타내는 유일한 모습으로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 건전한 대화로 토론할 수 있는 댓글을 남깁시다. 다음 사항을 주의하지 않으면 글쓰기가 정지될 수도 있습니다. 첫째, '발제글과 무관한 댓글을 게재'해 불필요한 분란을 조성할 때. 둘째, 발제글과 댓글을 통해 특정 누리꾼을 욕설ㆍ인신공격ㆍ비아냥(누리꾼 필명을 비하하는 것까지 포함) 등을 하면서 '비난ㆍ비판할 때. 셋째, 정당한 대화 또는 토론을 통한 타당한 비판 외, '부적절하고 저속한(천박한) 표현을 써가며 무조건 비난ㆍ비방ㆍ조롱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넷째, 양쪽 전체 집단(중국동포, 한국동포)과 상대 국가를 일방적으로 비하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2017.02.20
  오늘의 토론

   정신 좀 차리시라요 ~
연변 오빠

   다섯가지 생각
무명소졸

   자멸로 가는 한미 동맹,,,
무적함대

   핸드백 특검에 박수를~
벼멸구

   헤그밀사와 사드
해탈
  한 주간 토론 > 더보기

    월남패망사
두루미

   이재명씨 참 좋은분이다.
돔구장짓자

   자존심과 생존의 문제
두루미

   새빨간 거짓말3
두루미

   사드...그리고 멍청이들...
무적함대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공감
비공감
  '글쓰기 주의사항', 준수하지 못하겠습니까?  관리자 09.17  522  0  0
  발제 글 게재와 관련하여  관리자 07.19  714  0  0
  방망이 깎던 노인- ‘존댓말’ 제안 건에 부쳐  관리자 02.08  4153  5  0
  글쓰기 주의사항 ♠《보충》- 반드시 필독  관리자 04.13  3759  0  0
  한중 누리꾼에게…  관리자 10.12  2309  0  0
  글쓰기 주의사항  관리자 09.03  22385  545  498
46236   중국국민 롯데 불매 움직임 (12) 해탈 02.20  88  0  0
46235   살인 동기가 뭘까? (16) 해탈 02.20  179  0  0
46234   왕이를 알현한 윤병세 (10) 해탈 02.20  110  0  0
46233   황대통령(권한대행)의 테러에 대한 이해 (14) 기생충 02.20  112  0  0
46232   서울이 아닌 평양.....???? (7) 연개소문 02.19  201  0  0
46231   테러라는 단어의 남용에 대하여 다시 한번 충고 (10) 기생충 02.18  263  0  0
46230   신토불이와 한식의 세계화의 이율배반 (46) 기생충 02.18  439  0  0
46229   지하경제 8% (7) 기생충 02.18  245  0  0
46228   말 경찰: 배후국가 지목 (24) 해탈 02.17  398  0  0
46227   베트남 여성이 진술 지목한 얼굴 (3) 연개소문 02.17  196  0  0
46226   연변 양꼬치의 한국화 (12) 기생충 02.17  298  0  0
46225   베트남 피의자 한국인 지목 (10) 해탈 02.17  200  0  0
46224   김정남 암살이 테러? (2) 기생충 02.17  171  0  0
46223   재밋는 한국언론 (29) 해탈 02.16  389  0  0
46222   재미있는 한국언론 (27) 연개소문 02.16  220  0  0
46221   말레시아 경찰 중간 발표 (11) 해탈 02.16  246  0  0
46220   피의자 6명중 1명 체포 (17) 해탈 02.15  315  0  0
46219   인민일보의 김정남 사건 분석 (48) 해탈 02.15  424  0  0
46218   낙후한 배달국-대한민국 (5) 해탈 02.15  213  0  0
46217   한국산 먹거리 어쩌구 저쩌구 (3) 기생충 02.14  182  0  0
46216   한심하다 한심해... (3) 무적함대 02.14  149  0  0
46215   김정남 말레이시아에서 피살 (1) 연개소문 02.14  132  0  0
46214   참 어처구니가 없다 (25) 연개소문 02.14  325  0  0
46213   새누리당-> 자유 한국당 당명변경 (13) 연개소문 02.13  224  0  0
46212   벗꽃대선 김치국? (22) 불닭 02.10  619  0  0
46211   개는 똥 먹는 버릇 못 고친다 (5) 기생충 02.10  330  0  0
12345678910>>>Pages 1446

오늘의 포토
먹거리 천국: 중국 조선족 설용품 시장

자게 실시간댓글
 연변 ...님이[중국국민 롯데 불매 ...]
장사꾼은 말이여 무릅 꿇고 머리...
 연변 ...님이[중국국민 롯데 불매 ...]
글고 중국이 아직도 큰 소비국이...
 해탈님이[중국국민 롯데 불매 ...]
그동안 중국투자가 물거품... 그 어...
 연변 ...님이[중국국민 롯데 불매 ...]
아이구 ~~ 모르는 사람이 들으...
 연개소...님이[중국국민 롯데 불매 ...]
이제 중국이 자체적으로 중간재 생...
 연개소...님이[중국국민 롯데 불매 ...]
심각한 상황으로 판단이 되면 한국...


최근 칼럼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