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문화 산책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대림동 700-6번지 이야기-황하의 물결
기사 입력 2016-04-15 13:37:38  

황하의 물결-대림동 700-6번지 이야기(펴낸곳: 홍성사 /지은이 : 최황규)
서울 대림동에 위치한 서울중국인교회 최황규 목사(53)가 최근 자서전 ‘황하의 물결(홍성사 간)’을 출판하였다.

이 책은 최 목사가 1999년 한국으로 피신한 중국 난민을 돕는 일을 시작으로 국내에 들어온 조선족, 한족과 동고동락하며 애환을 같이 해온 이야기를 감동적으로 엮은 책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책이 출간되자 마자 한국언론의 조명을 받고 있다. 경향신문, 조선일보 등 중앙매체에 소개되어 독자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최황규 목사는 1999년부터 2003년 5월까지 서울조선족교회에 몸담으며 불법체류중인 조선족을 돕는데 앞장 섰고, 2003년 5월부터 현재까지는 서울중국인교회를 설립해 한국어에 서툰 중국인을 돕는 일에 매진하고 있다.

책은 조선족과 한족이 한국에 정착하면서 겪은 다양한 차별과 이를 바로잡기 위해 함께 싸웠던 이야기를 담고 있다. '불법체류' '강제 추방' '비인도주의적인 처사' 등 억울함을 호소해 오는 중국인을 위해  출입국관리사무소, 경찰서, 법원 등 한국정부 당국과 관계기관을 대상으로 이리 저리 뛰어다니며 도우며 살아온 생생한 기록들을 남겼다.

최 목사는 2010년에는 마사지 업소로 팔려와 인신매매를 당하고 억울하게 '위장결혼'이라는 누명을 쓴 한족 여성을 도우려고 헌법소원을 제기해 무죄 판결을 끌어내기도 했다.
재한 조선족 70만 명. 한족 20만 명으로 국내 거주 중국인 90만 시대를 맞이하여 최황규 목사가 발간한 ‘황하의 물결’은 新 한중관계 메시지를 전달하고 있다.


동포세계신문(友好网報) 제349호 2016년 2월 23일 발행


베스트 작가의 돈지갑
클릭하면 본문으로 이동 한국 문화체육관광부에서 발표한 "2015년 예술인 실태조사"에 의하면 한국예술인 예술활동연간수입을 분야별로 보면 다음과 같다.건축(4832만원)(이하 모두 한화), 방송(3957만원), 만화(2002만원) 순으로 많았으며 문학(214만원), 미술(614만원), 무용(861만원)은 적었다. 누군가 글쓰기는 고역으로서 뼈와 살을 깎는 아픔은 없지만 정신상 육체상의 이중 시달림을 겪는 고달픈 노동이라 하였다.그런 만큼 글을 써서 발표한 후 원고료를 받는 것이 당연한 일이...더보기2017.06.06

 작가의 돈지갑
한국 문화체육관광부에서 발표한 "2015년 예술인 실태조사"에 의하면 한국예술인 예술활동연간수입을 분야별로 보면 다음과 같다.건축(4832만원)(이하 모두 한화)...  2017.06.06
 세상을 가장 지혜롭게 사는법
얼마 전에 <행복충전>이란 제목의 책에서 읽었던 짧은 글이 가슴 깊이에 자리매김을 한데서  잊을수 없다.

미국 뉴을리언...
  2017.05.17
 빈곤의 철학
빈곤이란 단어를 떠올리면 사람들은 흔히 헐벗고 굶주림을 련상한다. 경제학자는 소득의 최저라인으로 빈곤를 책정하고 통계학자는 가정소비의 엥겔법칙으로 빈곤...  2017.05.01
 긍정적인 발상으로 인생을 살자
16세기 프랑스의 철학자, 사상가 몽태뉴가 “어떻게 살 것인가?”는 질문에 한 “주의에 기울여라”를 실천하며 위기를 기회로 바꾸었다면 필자는 “어떻게 살 ...  2017.05.01
 청명절날의 사색
청명절날 아침에 부모님 산소에 가려고 길가에서 택시를 기다리고 있는데 길에는 다른 때보다 사람들이 많았다. 나처럼 차를 기다리는 이, 또 어린 자식을 앞세우...  2017.04.17
 사라지는 우리말 지명
연변의 많은 지역들에는 조선이주민들이 인가없고 이름없던 곳에서 황무지를 뚜지어 밭을 일구면서 정착하여 생활하는 과정에 지형특징에 따라 순수한 우리말로 지...  2017.04.17
 녹쓸지 않는 삶
“책과 차가 없다면 무슨 재미로 살가싶다. 책이 말벗이 되고 때로는 길을 인도하는 스승이 된다. 한편 차를 마시면서 생각을 가다 듬는다. 좋은 책을 읽으면 ...  2017.01.08
 이미지시가 보여주는 민족정서-김영건의 시 “한복”과 “매돌”을 읽다
얼마전 김영건시인이 펴낸 시집 《물결이 구겨지고 펴지는 리유》를 읽으면서 시의 아름다운 이미지세계에 매료됐다.

오늘 그중에서 주옥같은 시 “...
  2016.11.23
 제5회 전국소수민족예술공연에 대한 단상
2016년 7월 21일부터 시작된 제5회 전국소수민족문예공연 온라인투표가 9월 15일에 이르러 서서히 막을 내렸다. 그동안 조선족사회는 아리랑꽃 모바일투표로...  2016.10.04
 [평론] 《사랑의 서정시》에서 사랑을 풀어내다
들어가면서 인간은, 인간의 마음은 하나의 세계이고 우주이다. 그 우주에는 인간의 희로애락을 포함한 삶에 대한 모든 체험과 느낌이 담겨져...  2016.09.08
  
12345678910>>>Pages 31
     
오늘의 포토
먹거리 천국: 중국 조선족 설용품 시장

자게 실시간댓글
 연변 ...님이[왜 북한만 나오면 애...]
돔구 총객은 맞아 뒤질 소리 하는...
 연변 ...님이[아직두 먼 자체 한국...]
이참에 정은이랑 손잡고 통일 조선을...
 해탈님이[미 국방장관:사드는 ...]
더빈 미 상원 의원이 한국에 사드...
 불닭님이[미 국방장관:사드는 ...]
그니까 바보야 저 국방장관 발언이 ...
 불닭님이[미 국방장관:사드는 ...]
무식아 엠디와 사드는 구분하지 이...
 불닭님이[중국안대로?]
왜 판례를 안가져 오냐 이기야 ㅋ ...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