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문서자료실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국내 체류 동포 지원 길 열린다
기사 입력 2014-10-17 14:47:19  

[제15차 재외동포정책위원회] 내년도 ‘조선족동포 특별지원사원’ 등 논의
정홍원 국무총리 “재외동포들의 다양한 요구에 맞춘 정책 추진” 강조

2014년부터는 국내 체류 조선족동포 등 재외동포에 대한 정부 지원이 강화되는 정책이 수립될 것으로 기대가 모아진다.

지난 10월 1일 정홍원 국무총리 주제 제15차 재외동포정책위원회에서는 “통일 대비 재외동포사회 역량강화 및 기여 전략”과 “국내 체류 재외동포 지원강화 방안” 등을 논의하고 확정하였다.

이날 정 총리는 법무부, 통일부, 외교부 등 관계부처장관과 이구홍 해외교포문제연구소 이사장 등 재외동포 전문가 민간위원 10명이 참가한 가운데 “변화하는 국제환경과 재외동포들의 다양한 요구에 맞춘 정책 추진”을 강조했다.

특별히 주목되는 것은 재외동포재단의 2015년 사업계획을 보고받고, ‘조선족동포 특별지원 사업’과 ‘재미동포 사회의 정치력 신장사업’의 추진계획을 논의하였다.

정부는 앞으로 한중관계, 통일과정 등에 있어 조선족동포의 역할이 중요해짐에 따라 한글학교 신설 지원 등 민족교육을 강화하고, 조선족 청소년을 대상으로 모국체험 연수를 실시하며, 조선족 언론기관 및 국내체류 동포 지원을 확대해 나가기로 하였다.

이외 정부는 재외동포들의 국내 취업기회 확대를 위해 관계부처가 긴밀히 협업하여 취업 활동 범위도 점진적으로 확대해 나가기로 하고, 이를 위해 국내 체류 재외동포들의 거주국에 따른 다양한 수요를 파악해 ‘맞춤형 정책’을 수립 추진하기로 했다.(본보 6면, 국무조정실 보도자료 참조)

박근혜 대통령도 지난 10월 7일 세계한인의 날 기념행사 축사에서 “각 국가의 특성과 여건을 반영한 맞춤형 지원 정책을 지속적으로 시행해 나갈 것이다”고 말하였다.



김경록 기자
동포세계신문(友好网報) 제325호 2014년 10월 14일 발행


오늘의 포토
먹거리 천국: 중국 조선족 설용품 시장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