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사건사고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연변, 조선족가이드 400명가량 부족
기사 입력 2011-05-05 17:15:18  

조선족가이드 400명가량 부족

[연변일보 2011-05-03 박정일 기자] 조선족이 집거하고있는 연변주에 한국관광객을 대상한 조선족가이드가 400명가량 모자란것으로 알려졌다.

연변주관광국에 따르면 현재 연변주에는 가이드업에 종사하는 조선족이 매우 결핍한 상황이다. 소개에 의하면 근 10년간에 주관광국에서 양성한 조선족가이드가 3000여명에 달하지만 이들 대부분은 한국관광객이 집중되고있는 내지에서 가이드로 일하고있고 일부는 사업환경이 바뀌면서 가이드업을 리탈했다. 구체적으로 말하면 근 1000명의 조선족가이드가 지금 국내 유명 관광지에서 한국인을 상대로 가이드로 있고 근 1000명이 종사업종을 바꾼 실정이라고 한다.

연변주관광국은 지금도 연변을 찾고있는 한국관광객이 상당 수를 점하고있는 실정으로서 현실적으로 300명 내지 400명의 조선족가이드가 모자란다고 밝혔다.


오늘의 포토
일본, ‘코로나 19’ 감염자 수 계속 증가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