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사람들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종합격투기 강룡운 -"링에서 KO당하는 날까지 도전하고 싶다"
기사 입력 2016-07-21 02:23:30  

"링에서 KO당하는 날까지 도전하고 싶다"

불혹을 훌쩍 넘긴 나이에도 링에서 맹활약하고 있는 강룡운(48)씨는 자신보다 훨씬 어린 선수들을 상대로 연속 항복시키거나 KO를 이어가면서 최근 중국 종합격투기 무대의 역사를 새롭게 써가고 있다.
  
지난 5월 21일 저녁, 하얼빈에서 열린 국제급 종합격투기 대회'Superstar Fight(拳星时代)'3차전에서 종합 격투기(MMA)선수인 강룡운씨가 첫 라운드에서 19살 어린 일본의 아스시 마스쿠라선수를 불과 3분여 만에 항복시켜 통쾌한 승리를 거뒀다.

강룡운씨가 훈련장에서 포즈를 취했다. 뒤에는 그가 받은 각종 트로피가 보이는데 그의 휘황한 성과를 잘 보여주고 있다. /본사기자
  
이날 상대 선수인 29살 아스시 마스쿠라는 NJKF(뉴재팬 킥복싱연맹)경량급 2위 명장이다.
  
이날 그들의 경기는 메인이벤트로 마지막에 출장했다.강룡운은 링에 서자마자 상대방에게 묵직한 펀치를 날려 눈가를 강타했고 상대 선수를 넘어뜨린 뒤 3번의 펀치와 MMA에서도 보기 드문 omoplata 로 일본 선수를 항복시켜 링에서의 건재함을 과시했다.
  
권투를 어떻게 시작하게 됐는가?
  
20살 되던 해 권투를 배우고 싶어 기공관련 잡지에서 본 산둥성의 한 무술학교를 혼자서 무작정 찾아가 권투생활을 시작하게 됐다.
  
떠나기 전날에 이불짐을 싸놓고 옷도 벗지 않은 채 그 위에서 쪽잠을 자고 이른 새벽에 집을 나섰다. 눈길을 밟으며 찾아간 무술학교는 우두장을 비롯한 기술보다 힘을 많이 쓰는 경기공 학원이었다.
  
그래서 다시 무술학교를 수소문하게 됐는데 그때 관문제자로 들어간 스승의 스승은 곽원갑(霍元甲)과 함께 중국 무술계 4 대 태두로 불리던 왕향재(王芗斋)이다. 1년 간 그곳에서 배우다가 집으로 돌아오는 길에 하얼빈에서 사촌형을 만났다. 하얼빈에도 무술학교가 있다는 말을 전해듣고 하얼빈사범대 권투학교에 머무르게 됐다. 얼마 뒤 헤이룽장성 권투대회에 참가하게 됐는데 10경기에서 모두 KO로 우승을 거뒀다.


그 경기를 계기로 1990년부터 1992년까지 헤이룽장성 체육훈련팀에서 3년 간 씨름을 배웠고 전국운동대회에 참가해 선수로 뛰게 됐지만 그 대회에서 크게 다쳤다.
  
중간에 권투를 포기한 적 있는가?
  
그때 전국운동대회에서 성적을 거두지 못하자 희망이 별로 없다는 생각에 연변 무술학교에 가서 코치로 일했다. 그러다가 헤이룽장성 동녕(东宁)현의 길신그룹에 들어가 10여 년 간 일하게 됐다.
  
처음에는 사장의 운전수로 일하다가 그뒤 러시아쪽 무역을 4년 간 책임지고 맡게 됐다. 하지만 많이 힘들고 생활환경을 개변하려는 생각에 회사일을 그만두게 됐다.
   
종합격투기는 어떻게 하게 됐는가?
  
2005년에 한국에 가서 종합격투기를 배웠는데 그때까지만 해도 중국에서 종합격투기에 대해 많이 알려지지 않았을 때였다. 베이징에서 한 미국국적 화교가 종합격투기 학원을 꾸리고 경기를 조직하고 있다는 소식을 접하고 2006년부터 베이징에 가서 본격적으로 경기를 뛰게 됐다.
  
현재 중국에서의 종합격투기 수준과 열기는 어떠한가?
  
지금 중국 종합격투기 수준은 한국, 일본보다 조금 떨어져 있다. 일본이 가장 먼저 시작했고 그 뒤 한국, 다음이 중국순이다.최근 한국과 일본의 실력이 거의 비슷하다고 말할 수 있다. 하지만 한국도 경제에 먹구름이 드리우면서 경기가 줄어들어 종합격투기 열기도 수그러들고 있다.
  
지금 종합격투기 시장을 보면 중국보다 열기가 뜨거운 나라는 없다. 전에는 미국, 필리핀, 태국으로 경기하러 갔는데 지금은 전세계 복싱선수들이 중국을 찾아온다. 그만큼 상업적인 경기가 많고 상금도 적지 않기 때문이다.게다가 선수도 많은 편이 아니다.
  
이번 영웅방을 조직한 사람이 바로 저의 스승인 미국화교 안디씨인데 그가 2005년부터 중국 최초로 상업성적인 종합격투기 시장을 개척했다. 현재 10여년 발전을 통해 이 분야의 중국시장 파워가 대단하다고 말할 수 있다.
  
종합격투기 경기 상금은 어느 정도인가?
  
2006년 베이징에서 열린 영웅방에서는 한번 경기에 참가하는 상금이 3000~4000위안 정도였다. 경기에 따라 상금금액이 다르지만 이번에 하얼빈에서 열린 MMA종합격투기경기를 보면 초급수준이면 한경기에 1~2만 위안, 중급정도일 경우 3~4만 위안이다. 특별 초대했거나 이 분야에서 유명한 사람일 경우는 5만~20만 위안에 달한다.
  
현재 중국에서 하고 있는 상업적인 종합격투기 상금을 보면 초급상금이 러시아의 거의 3배 수준이다. 실력은 러시아 선수들이 좀 더 높은 편이다.
  
인상에 남는 경기가 있다면?
  
참가한 경기중 싱가포르ONEFC가 규모가 제일 컸다. 그래서인지 인상이 깊다. 미국UFC는 전세계적으로 가장 권위있고 등급이 가장 높은 경기인데 저는 아직 가본 적이 없다.중국에서 이 경기에 출전할 수 있는 선수는 아직 몇명되지 않는다.
  
중국 종합격투기 선수 중 가장 잘하는 사람은 누구인가?
  
중국에서도 유명한 종합격투기 선수들이 꽤나 있다. 하지만 누가 가장 잘하는가는 말하기 어렵다.왜냐하면 종합격투기대회에서 챔피언 골드벨트를 받은 선수라 해도 평범한 선수와 대결하면 지는 경우가 있기 때문이다.종합격투기 분야에서 누가 가장 잘하느냐고 묻는다면 붙어봐야(경기를 해봐야) 알 수 있다고 말하고 싶다.
  
현재 48세 나이에도 계속 출전하고 있는 이유는?
  
어릴적부터 권투를 너무 좋아했고 또 도전을 좋아하는 성격이다. 전에부터 다른 사람이 안된다고 해도 계속 할 수 있다고 했고 또 줄곧 권투를 견지해왔다.
  
지금도 하루도 빠지지 않고 매일 오후 제자들과 1시간 반 정도 실전훈련을 한다. 나이는 비록 48세이지만 신체 나이는 아직 30대에 머물러 있다고 말할 수 있다. 실전훈련에서도 제자들이 나를 이기는 경우가 많지 않기 때문이다.
  
링에서 힘이 닿을 때까지 피터지게 겨루다가 이동침대에 실려 내려올 생각이다. 그때까지 도전하고 싶다.
   
가족들은 지지하는가?
  
40대 초반부터 가족들이 이 무대에 오르는 것을 반대해왔다. 이번 경기에 참가하기 위해 훈련하는 것도 몰래 하다가 경기전에 다치는 바람에 들켰다.
  
주변 친구들 80~90%가 나이도 많은데 피투성이 돼서 링에서 실려 내려오기보다 박수칠 때 떠나는 게 제일 좋다고 권한다.
  
하지만 마지막 순간까지 끝까지 싸우고 은퇴하고 싶다. 현재 중국에서도 수천명이 종합격투기 경기를 뛰고 있지만 어느 경기에서나 다 우승할 수는 없다. 우승자라도 지는 경우가 있다.
  
또한 지금은 내가 할 수 있으니 계속 하는 것이다. 제자들을 데리고 경기에 참가한 적 있는데 내 마음처럼 결과가 나오지 못했다. 그 자리에서 다음에는 내가 하겠다고 선포했다.
  
그 나이에도 우승할 수 있는 비결은 무엇인가?
  
옛날에는 신체조건이 일반 사람보다 훨씬 좋았다. 훈련하고 경기를 하면서 몸이 많이 다쳤고 나이도 나이인만큼 폐활량이나 신체 조건이 젊은이들보다 못한 것은 사실이다.
  
그래서 평소에 기술을 연구하는 걸 즐긴다. 지면 주짓수를 포함해 여러가지 기술을 연구해 상대를 누르는 것이 나의 무기이다.연구한 기술을 제자들에게 배워주고 또 그 기술로 한 번 또 한 번 경기에 도전하고 있다.
  
2010년 43세 나이때 싱가포르에 가서 권투챔피언들과 한번 겨룬 적이 있다. 35세에 무대에 오르는 사람도 적은데 난 기술로 상대 선수의 목을 졸라 쇼크하게 했다.
  
권투경기중 KO ,TKO와 항복에 대해 설명해주세요.
  
선수가 쓰러져서 더 이상 경기를 할 수 없거나 싸울 의사가 없다고 주심이 판단할 경우 KO를 선언해 승패를 가른다.선수가 방어할 능력이 없거나 상대와 대적할 수 없을 때 주심은 독자적인 판단 하에 경기를 정지하고TKO 선언한다. 이외 항복은 기권이라고 하는데 선수가 상대방의 관절기, 조르기 등에 의하여 구두로 혹은 매트나 상대 몸을 가볍게 세 번 두드려 경기 포기의사를 밝힐 경우를 말한다.
  
종합격투기 학원을 경영하고 있는데 소개해주세요.
  
현재 경영하고 있는 종합격투기학원은 2010년에 시내 중심에 집을 구매해 개업한 것이다. 훈련장 면적은 216평방미터이고 각종 훈련설비들이 구전하다. 프로팀과 아마추어팀이 있다. 프로팀 선수들은 훈련비용을 받지 않고 경기 상금을 배정하는 방식으로 훈련장소를 제공하고 전문적인 지도를 해준다.이 프로팀은 중국과 러시아 등지에서 찾아온 선수들로 구성됐는데 국내외 경기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고 있어 이 분야에서 꽤 유명하다.아마추어팀은 한달 혹은 1년씩 비용을 받고 훈련하는 사람들인데 최근 아동MMA 강습반을 새로 개설했다./ 위쳇 caifang6399





박해연 리수봉 기자
흑룡강신문 2016-07-06


오늘의 포토
먹거리 천국: 중국 조선족 설용품 시장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